field of dreams, trancending time & place, autobio in progress..

Daily Archives: January 6, 2021

 

Georgia on my mind.. 라는 phrase가 문득 귀에서 울린다. 특히 어제의 정치적 주제가 ‘미국 전역’, 아니 ‘세계적’으로 울릴 듯하다. Crazy & Bizarre라는 말도 그리 충분하지 않는 지난 11월 이후의 이 세기적 현상은 아직도 끝나지 않은 듯 나를 슬프게, 괴롭게 하는 데… 내가 정상인가, 아닌가?  그 트럼프 개XX & 떨거지들, 모조리 없애 버리고 싶은’ 범죄적인 충동’을 상상하는 등, 나를 괴롭힌다. 어떻게 이런 해괴한 세상이 나의 바로 눈 앞에서 펼쳐지고 있는 것일까? 어제의 조지아 선거의 결과도 중요하지만 앞으로가 정말 문제가 아닐까? 나의 희망은 나의 생일 1월 21일 이후로 모든 이 극적인 정치적 show는 서서히 막을 내리기 시작하는 바로 그것이다. 미국 200여년의 민주주의 역사와 전통은 어디로 간 것인가?

 

Georgia on My Mind – Ray Charles on Midnight Special  

 

어젯밤부터 나의 신경을 곤두서게 했던 것은 물론 조지아 주의 트럼프 개XX  떨거지들의 운명이었다. 과연 모두의 희망대로 그 쓰레기들이 쫓겨나게 될 것인가? 희망인가, 현실인가? 둘 다 사실이다. 캐나다의 친구 교성이까지 나와 합세를 해서 성토를 했기에 더 힘을 얻었지만… 그래도 누가 알랴? 그런데 아침에 보니… 와~  두 명의 억만장자 트럼프 ‘떨거지’들, 우선 그 ‘요부 妖婦처럼 기분 나쁜 여자’ Kelly Loeffler는 확실히 사라지는 것 같고, 나머지 ‘별볼일 없고 줏대 없는’ David Perdue도 역시 떨어질 가능성이 점점 높아지고 있다.  이 둘은 1월 달 코로나 바이러스 소식을 미리 알고 그들의 주식을 미리 다 해치운 억만장자 들이었다. 이제 연방상원은 50/50에다가 부통령의 합세로 simple majority는 보장이 된 셈이다. 트럼프 개XX야, 정말, 진심으로 감사한다, 너의 덕분임을 잘 알고 있다!

역시 더 많은 사람들이 투표를 하면 이런 기적이 일어난다. 바로 이런 이유로 그들이 그렇게 minority들이 투표를 못하도록 갖가지 방해공작을 했던 것, 정말 야비하고 원시적인 그들의 발상이 가관일 수 밖에 없다.

결과는, 와~ 바이든의 정책이 더욱 커다란 힘을 얻게 되고… 거의 기적 같은 사실이다. 나의 관심사는 이제 바이든이 어떻게 온건파를 주도해 나가는 가 하는 것이다. 그것만 잘하면 그는 오랜 경험의 도움으로 Pandemic과 경제파탄을 극복하여 제2의 Roosevelt가 될 수도 있다. 온건, 중도, 친 교회적인 입장만 정치적으로 달성하면 그는 모든 사람들의 영웅이 될 것이다. Go Biden & Help Church!

 

드디어 1월 6일, 수요일… 오늘 오후에는 집을 떠나야 한다. 4박5일? 와~ 이렇게 집을 비운다는 사실이 계속 신경을 쓰게 한다. 목적지는 North Georgia Mountain, Blue Ridge에 있는 cabin인데, 집을 이렇게 떠나본 지 꽤 오래 전이라는 것, 이것은 우선 나에게는 불편한 것이다. 날씨도 춥고 눈이 올 가능성까지 있는 때라 더욱 그렇다. 역시 우리들 이제는 예전같이 않게 늙은이 행세를 하고 있다. 하지만, 하지만… 그렇게 생각하면 안 되지. 아이들이 ‘거액’을 투자하며 세운 가족 여행의 모임이니까… 그래, 편하게, 즐겁게 쉬다 오자. 그 동안은 모든 daily, monthly, yearly routine을 모두 잊도록 노력해보자. 머리를 모조리 비우며, 최선을 다 하자!

집을 떠날 준비가 착착 끝나고 있다. 거의 끝났다고 할 수 있다. 양양이[kitten] Izzie가 먹을  5일 이상의 meal을 준비하며 조금 미안한 것이, 얼마나 얘가 놀랄까? 혹시 자기를 버린 것은 아닐까 생각하는 것은 아닐지… 아니야, 그럴 리가 있겠니? 먹이는 충분히 준 것이니까, 알맞게 조금씩 먹어라. 미리 littler box를 며칠간은 안심하고 일을 볼 수 있도록 미리 청소를 다 해놓았다, 이것으로 너의 기분이 조금 안심이 된다면… 갑자기 혼자가 된 것을 알면 house pet들은 어떻게 생각하며 행동을 할까… ‘나는 이것이 알고 싶다’…

January 2021
S M T W T F S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  
Categories
Archiv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