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eld of dreams, trancending time & place, autobio in progress..

Daily Archives: December 25, 2010

  • Snowing Atlanta on Christmas day

    Snowing Atlanta on Christmas day

    일기예보가 기가 막히게도 잘 맞았다. 오늘 크리스마스에 아틀란타지역에 눈이 오기 시작한 것이다. 정오 무렵부터 비가 조금씩 내리던 것이 시간이 가면서 기온이 떨어지더니 진눈깨비로 변하고 급기야 함박눈으로 변한 것이다. 기온이 그렇게 낮지를 않아서 차도에 내린 눈은 물로 변하고 아직 얼지는 않았다. 오늘 낮부터 친지의 집에 모여서 크리스마스 파티를 하였는데 그곳에서 글자 그대로 white Christmas를 맞은 것이다. 나의 기억에 아마도 이번이 처음이 아닐까 추측을 해 본다. 문제는 내일이다. 내일의 기온이 만만치 않게 낮을 예정이어서 이 눈이 녹지를 않을 것이고 그러면 이곳은 차들이 꼼짝 을 못할 것이다. 다행히 일요일이라 큰 문제는 없겠지만 성당에 갈 일이 문제다. 어제 오늘 모두 성탄미사를 빠지는 바람에 내일도 못 가게 되면 조금 문제다.

  • ANY CHARACTER HERE
  • 어제의 New York Times의 주요기사 중에 Wisconsin 성모발현이 교회의 공식 인정을 받았다는 것이 있었다. 머리 속으로 아마도 이것은 미국 ‘본토’에서는 처음 있는 경사가 아닌가 생각이 스쳐갔다.
    성모님이 발현한 곳에 세워진 위스컨신주의 성당

    성모님이 발현한 곳에 세워진 위스컨신주의 성당

    그 동안 미국의 여러 군데에서 성모 발현 소식은 있어왔다. 심지어는 내가 사는 이곳의 근처에 있는 Conyers라는 곳에서도 지난 십 년 동안 성모님이 발현을 한다고 해서 사람들이 몰려간 것을 기억을 한다. 문제는 그런 곳들이 하나도 교황청은 물론이고 현지 교구에서조차 정식으로 조사를 한 적이 없다는 사실이다. 성모 발현이 인정을 받기는 그 정도로 ‘하늘의 별’따기 정도인 것이다. 내가 아는 것만 해도 한국의 나주, 오하이오의 어느 town, 그리고 이 근처 Conyers등등이 있었지만 하나같이 ‘인간들의 장난’에 가까운 것들이었다. 그런데 갑자기 Wisconsin의 성모발현이 공식인정을 받았다니.. 놀라운 일이었다. 그 동안 들어본 적이 없었기 때문이었다. 자세히 기사를 읽어보니 이 발현은 무려 160년이나 지난 오래된 발현이었다. 더 정확히, 1859년에 발현한 것을 지금 인정을 한 것이다. 그 해는 프랑스의 루르드(Lourdes, France)에서 성모님이 발현하신 다음해가 아닌가? 어떻게 그렇게 오랜 된 것이 이제 인정을 받게 되었을까?

December 2010
S M T W T F S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  
Categories
Archiv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