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eld of dreams, trancending time & place, autobio in progress..

80’s aroma, memories coming back…

Folgers’ day! Folgers coffee,   커피 광고의 tagline, The Best part of wakin’ up is Folgers in your cup…, 아직도 이 말에 귀에 익숙한 것. 처음에 보았을 때, 흡사 담배 찌꺼기같은 색깔로 보이던 이것, 역시 거의 반세기 전으로 추억이 돌아간다.  미국에 처음 왔을 때부터 ‘미국인’들이 즐기던 ground coffee의 원조, 거의 같은 모습으로 아직까지 upscale Starbucks 치하에서 살아 남아 있다. 어떻게? 아직도 이것을 기억하고 좋아하는 사람들이 있는 모양인가? 같은 종류로 Maxwell House coffee도 있다. 광고 tagline은 Good to the last drop… 이었던가? 진한 진짜 향수 香水처럼 이 오래된 coffee의 향기가 나를 이상하게도 포근하게 한다.

신혼 초 Mirror Lake near Quadrangle, Ohio State University

어제 연숙이 Sam’s Club에서 사온 큼직한 ‘빨~간 통’, 오늘 처음으로 맛을 보았다. 와~~ 역시 1970~80년 대로 돌아가는 기분이었다. 1980년대 초 신혼 때에 우리는 이른 아침에 이 coffee를 통 채로 누워있는 서로의 코에 들이대며 잠을 깨워 주던 시절이 연상되는 Folgers를 오늘 다시 맛을 보게 된 것이다. 그 싼 듯하면서도 [gourmet coffee에 비해서], 독특한 추억의 향기와 맛… 어찌 잊으랴? 이번에 내가 손수 손으로 고친, 구사일생으로 살아남은 1-cup coffee maker는 특히나 Folgers의 맛을 잘 살려주었다.

 

 

 

교황이 돌았나? 솔직이 믿을 수가 없다. 어떻게 동성결합, 결혼 [civil union? 이것이나 marriage나.. ] 을 endorse를 한다고? 내 눈을 믿을 수가 없다, 어떻게 어떻게? 혼란이 나를 휩싼다.  [Natural] Morality에 관한 것에서 후퇴를 시작하면 가톨릭 교회는 사실 끝이다. 어떤 인간이 정직하게 옳은 소리를 낸단 말인가? 교황이 거짓 목자란 말인가? 이것으로 [개XX] Trump는 재선이 될 확률이 조금은 높아질지도 모르는 것인가? 세상이 어떻게 돌아가는 것인가? 베드로의 후계자, 로마 교황이 성경, 기본교리를 모를 리가 없는데… 어떻게? 교회로 줄어드는 신자, 사람을 더 끌어들이려는 것이 목적인가? 나는 바로 이 문제로 나는 바이든 에게 점수를 조금 깎은 것인데.. 어떻게 이런 일이?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October 2020
S M T W T F S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
Categories
Archives